연도별 맥주 수입액

 

 

 

지난해 맥주 수입액이 2009년 금융위기 이후 10년 만에 처음 줄었다. 작년 7월부터 이어져온 일본 제품 불매운동의 여파다. 올해부터는 주류세제까지 유리하게 개편된 국산 제품을 비롯해 맥주업계 판도가 바뀔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22일 관세청 수출입무역통계를 보면 지난해 연간 맥주 국내 수입액은 2억8088만달러로 2018년(3억968만달러)에 비해 약 10% 줄었다. 맥주 수입이 감소한 것은 2000년대 들어 국내에 수입맥주가 본격 들어오기 시작한 이래 금융위기 당시 전년 대비 소폭(221만7000달러) 줄어든 것을 제외하곤 처음이다.

 

■관련기사

 

‘맥 빠지는’ 수입맥주 <경향신문 2020년 1월 23일>

'오늘의 뉴스 > 통계뉴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제성장률 추이  (0) 2020.01.23
기업규모 및 성별 월평균 소득  (0) 2020.01.23
연도별 맥주 수입액  (0) 2020.01.23
매체별 광고매출  (0) 2020.01.23
서울 아파트 상위 10% 매매가  (0) 2020.01.22
자유롭게 사고파는 금융데이터  (0) 2020.01.22
Posted by 경향신문 DB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