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태그의 글 목록

삼성전자 9

LG스마트폰 중고 보상

LG스마트폰 중고 보상 LG전자의 스마트폰 철수로 생긴 국내 시장의 공백을 차지하기 위해 삼성전자와 애플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애플은 타사 제품에 중고 보상을 하지 않던 고집을 꺾고 LG전자 스마트폰에 대한 중고 보상 정책을 도입했다. 삼성전자도 LG폰 반납 시 애플과 같은 액수인 15만원을 보상금으로 주기로 하며 방어에 나섰다. ■관련기사 애플도 삼성전자도 ‘LG 중고폰’ 가져오면 15만원 추가 보상

미국 내 파운드리 공장 투자

미국 내 파운드리 공장 투자 삼성전자가 지난 1월 170억달러(약 19조원) 규모의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공장 증설 제안서를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시에 제출한 후 4개월동안 투자 결정을 내리지 못한 채 고심을 거듭하고 있다. 삼성전자 입장에선 미국의 반도체 수요와 세금 감면이 충분한지 검토하는 와중에 이상 한파로 인한 오스틴 공장의 가동 중단, 한·미 외교 관계 등 고려할 변수가 더 많아졌다. ■관련기사 삼성, 미 반도체 공장 증설 고심 4개월…변수 더 많아졌다

특허출원을 많이 한 기업

특허출원을 많이 한 기업 삼성전자가 중국 화웨이를 제치고 지난해 유럽 특허청에 가장 많은 특허를 출원한 기업으로 꼽혔다. 16일 유럽 특허청이 발간한 ‘EPO 특허 지수’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3276개의 특허를 출원하면서 2019년 1위였던 화웨이(3113개)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2019년 특허 출원 3524개로 압도적 1위였던 화웨이는 지난해 미국에서 받은 경제 제재 등의 여파로 특허 수가 크게 줄어든 반면 삼성전자는 특허 수가 2858개에서 14.6%나 늘어났다. LG전자를 포함한 LG그룹은 2909개의 특허를 출원해 전년(2817개)과 동일한 3위에 자리했다. 그 밖에 한국 기업 중에선 포스코가 119개, 현대자동차가 112개의 특허를 출원했다. ■관련기사 유럽서 가장 많은 특허 출원 ..

삼성전자가 5G 장비 수주

삼성전자가 5G 장비 수주한 해외 이동통신사 5세대(5G) 통신장비 사업에서 난관에 봉착한 삼성전자가 북미 지역을 집중 공략하며 돌파구를 모색하고 있다. 북미에선 ‘화웨이 제재’의 반사이익을 볼 수 있고, 코로나19 백신 보급에 따라 5G 구축도 빠를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5G 선도 지역인 북미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아 향후 다른 지역에서도 사업을 수주하겠다는 복안이다. 삼성전자는 캐나다의 지역 통신사 사스크텔에 5G와 4G(LTE) 이동통신 기지국, 가상화 코어 장비를 단독으로 공급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스크텔은 캐나다 서스캐처원 주정부가 운영하는 유무선 통신사로 가입자는 140만명 수준이다. 원래 화웨이 장비를 사용했는데 2019년 6월까지 화웨이 장비가 보안 측면에서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

기업용 SSD 시장 점유율

기업용 SSD 시장 점유율 삼성전자가 데이터센터 고객사가 요구하는 규격에 맞춘 데이터센터 전용 고성능 SSD(Solid State Drive) 신제품을 내놨다. SK하이닉스가 기업용 SSD 시장 2위인 인텔 사업부 인수를 완성하기 전에 시장을 선점해 1위를 지키려는 ‘초격차’ 전략으로 풀이된다. 삼성전자는 24일 6세대 V낸드로는 업계 최초로 OCP(Open Compute Project) 규격을 만족하는 ‘SSD PM9A3 E1.S’를 양산한다고 밝혔다. V낸드는 반도체 셀을 수직으로 쌓아서 만드는 기술로 현재 6세대가 최신 기술이다. V낸드와 같은 메모리 반도체 여러 개를 이어붙여 차세대 저장장치인 SSD가 되고, SSD와 같은 저장장치가 모여 기업의 데이터센터 서버를 구성하게 된다. OCP는 데이터센..

삼성전자 개인 소액주주

삼성전자 개인 소액주주 삼성전자가 다음달 17일 경기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한다. 지난해 ‘동학개미운동’으로 삼성전자 주주 수가 역대 최대를 기록한 가운데 열리는 이번 주총은 사상 처음으로 온라인 생중계된다. 삼성전자는 16일 이사회를 열고 이같이 결의했다. 주총 안건으로는 특별배당금 성격의 10조7000억원(주당 1578원) 지급이 포함된 재무제표 승인 건이 상정된다. 임기 만료를 앞둔 김기남 디바이스솔루션 부문장(부회장), 김현석 소비자가전 부문장(사장), 고동진 IT·모바일 부문장(사장) 등 대표이사 3인의 등기이사 연임 승인과 김종훈·박병국 사외이사 재선임 안건도 상정된다. 감사위원회 위원이 되는 김선욱 사외이사 재선임은 별도 안건으로 다뤄질 예정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올해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