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화면결함

 

 

이번에 문제된 제품은 삼성전자 미국법인이 지급한 리뷰폰 수십대 가운데 4대였다. 삼성전자 본사는 미국에서 이를 회수해 지난 주말 정밀 조사했다. 이 중 2대는 보호막 제거가 결함의 원인으로 밝혀졌고 나머지는 ‘접히는 부분의 디스플레이 노출부 충격’, ‘이물질에 의한 손상’이었다. 소비자 과실이 아닌 제품 자체 문제점도 드러난 것이다.

 

■관련기사

‘노트7’ 악몽…소비자 신뢰 위해 결정  <경향신문 2019년 4월 24일>

 

 

 


 

'오늘의 뉴스 > 그래픽뉴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북아 외교 일정  (0) 2019.04.24
아시아나항공 인수 합병  (0) 2019.04.24
갤럭시 폴드 품질 논란  (0) 2019.04.24
정신질환 관리 개선 과제  (0) 2019.04.24
중국의 종교 정책  (0) 2019.04.24
리비아 관련 입장  (0) 2019.04.24
Posted by 경향신문 DB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