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A 3총사 프로필

오늘의 뉴스/그래픽뉴스

KFA 3총사 프로필

경향신문 DB팀 2020. 6. 24. 10:55

 

 

 

 

 

 

KFA 96년생 3총사 프로필

 

 

 

 

 

포르투갈 출신의 명장인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51)은 지난 2년간 성적에선 아쉬움을 남겼지만 젊은 피의 발굴에선 칭찬을 받았다.

김민재(베이징 궈안)와 황인범(밴쿠버 화이트캡스), 황희찬(레드불 잘츠부르크) 등 1996년생 3총사가 지난해 8강에서 탈락한 아시안컵을 기점으로 대표팀의 새로운 주축 선수로 발돋움했기 때문이다.

젊은 선수 특유의 활동력과 잠재력까지 모두 갖춘 이들은 20대 중반의 나이에 이미 A매치 기록이 약 30경기에 달한다. 세 선수는 다음 단계로 유럽 빅클럽 진출을 노리고 있다.

 

■관련기사

‘쑥쑥’ 크는 96년생 삼총사…빅클럽 눈에 ‘쏙’
<경향신문 2020년 6월 24일>

'오늘의 뉴스 > 그래픽뉴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1인 가구 종합대책  (0) 2020.06.26
'비정규직 제로' 관련 법안  (0) 2020.06.26
KFA 3총사 프로필  (0) 2020.06.24
애플기기의 새 기능  (0) 2020.06.24
코스피 상장사 차입금  (0) 2020.06.23
6·17 대책 이후 주택구매  (0) 2020.06.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