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축구 관중 탑10

 

 

독일 통계전문사이트인 ‘트랜스퍼마크트’는 지난 12일 도르트문트가 2019~2020시즌 홈경기에서 평균 8만1132명을 동원해 바이에른 뮌헨(독일·7만5000명)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7만2569명)를 따돌리고 전 세계 축구 팀 중 최다 관중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이번 조사는 전 세계 각 1부리그의 632개팀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도르트문트와 뮌헨이 관중 동원력에서 압도적인 수치를 보인 가운데 유럽을 넘어 세계에서 사랑받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바르셀로나(7만2438명), 레알 마드리드(이상 스페인·6만6242명)가 그 뒤를 따랐다.

 

 


 

 

■관련기사

 

상대를 벌벌 떨게하는…‘꿀벌’의 응원 <경향신문 2020년 2월 14일>

'오늘의 뉴스 > 통계뉴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애인 운동선수 폭력 피해  (0) 2020.02.14
연도별 카카오 실적  (0) 2020.02.14
세계 축구 관중 탑10  (0) 2020.02.14
대중교통 통행량 많은 곳  (0) 2020.02.13
지주체제 밖 회사 내부거래  (0) 2020.02.13
취업자 수 증가  (0) 2020.02.13
Posted by 경향신문 DB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