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코프리' 개발 일지 


SK바이오팜의 뇌전증 치료제인 ‘엑스코프리(성분명 세노바메이트)’가 미국 식품의약국(FDA) 품목 허가를 받으면서 기업공개(IPO)도 급물살을 탈 것으로 전망된다. 


그동안 각종 악재로 몸살을 앓던 바이오주가에도 청신호가 켜질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SK바이오팜 상장 땐 최대 10조…IPO 시장 훈풍 부나            <2019년 11월 26일> 


Posted by 경향신문 DB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