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살의 이강인 그리고 메시

 

 

이강인의 활약상은 통계 수치에서도 잘 드러난다. 스포츠통계 분석업체 ‘스포츠매틱스’가 제공한 U-20 월드컵 자료에 따르면 이강인은 조별리그부터 지난 6경기에서 530분을 뛰면서 챌린지패스만 29회를 기록했다. 챌린지패스는 지난 12일 에콰도르와의 4강전에서 전반 39분 프리킥으로 팀 동료 최준(20·연세대)의 결승골을 이끌어낸 것처럼 결정적인 찬스를 만든 것을 말한다.

■관련기사

18세의 메시처럼…18세 이강인 ‘별’이 될까  <경향신문 2019년 6월 14일>

 

 

 


 

 

'오늘의 뉴스 > 그래픽뉴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국·우크라이나 비교  (0) 2019.06.14
잠무 카슈미르 위치  (0) 2019.06.14
이강인·메시 비교  (0) 2019.06.14
LG고우석 프로필  (0) 2019.06.14
두산 선발진 성적  (0) 2019.06.14
류현진 체인지업 변화  (0) 2019.06.13
Posted by 경향신문 DB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