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의 종교 분포

 

 

신자가 1200만명으로 추산되는 중국 내 가톨릭은 로마 교황청을 인정하는 지하교회와 중국 당국의 공인을 받은 중국천주교애국회(애국회)에 소속된 교회로 양분돼 있다.

 

중국에서는 정부가 관리하는 단체인 애국회의 미사만 합법으로 인정된다. 애국회는 바티칸의 지시를 받지 않고 자체적으로 주교를 임명한다. 

 

■관련기사

[‘중국의 화약고’ 신장위구르를 가다] 서방 “시진핑 권력 강화 후 종교·사상 통제 심해졌다”  <경향신문 2019년 4월 24일>

 

 

 


 

'오늘의 뉴스 > 통계뉴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업별 자동화 가능성  (0) 2019.04.25
생산성 증가율 비교  (0) 2019.04.25
중국의 종교 분포  (1) 2019.04.24
온실가스 배출 순위  (0) 2019.04.24
글로벌 4K TV 판매량  (0) 2019.04.24
이란산 원유 수입국  (0) 2019.04.23
Posted by 경향신문 DB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칠검하천산 2020.06.04 15: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고 갑니다~~